전체메뉴 닫기

전체 카테고리

“고정급 인상없이 임금교섭 타결없다” > 지역소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새로운 역사의 장을 여는 전국금속노동조합
18만 금속노조!
일체성 강화!

금속뉴스

지역소식

경남 | “고정급 인상없이 임금교섭 타결없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경남지부 작성일21-10-14 17:00 조회697회

본문

 

4066868f94ac087c98f0cccfbbc707ed_1634198375_2878.JPG
 

대우조선지회가 21년 단체교섭 보고대회 및 전 조합원 오후 4시간을 단행하고총력투쟁을 결의했다지회는 이날 전체 교섭위원 삭발식으로 결의를 높였다.

 

 

지회는 6월 22일 상견례를 시작으로 20차례 교섭을 진행했지만 사측은 어렵다지불능력이 없다는 이유로 제시안을 내지 않았다단 21차 교섭이 열린 오늘(14)이 되어서야 안을 냈지만 지회의 요구와 동떨어진 안으로 노동자를 우롱했다특히 이성근 대우조선 사장은 앞선 경영설명회 자리에서 오는 24년이 되어야 완전한 경영정상화의 길로 접어든다며 노동자의 양보를 요구하고 있다.

 

 

이날 지회는 21차 교섭에서 사측의 무성의한 안으로 결국 교섭결렬을 선언했다지회는 사측의 안이 있을 때까지 본교섭을 진행하지 않으며생산에 타격을 가하는 투쟁과 산업은행과의 직접교섭으로 요구안을 쟁취하는 투쟁을 결의했다.

 

 

신상기 대우조선지회장은 이성근 사장은 내년에 유동성 위기가 온다고 하는데경영진은 오히려 회사가 어려울 때 위기를 조성할 것이 아니라 희망을 줘야 한다며 “21년 교섭은 고정급 인상없이 마무리할 수 없다고 못 박았다지회에 따르면 대우조선은 조선 대형3사 중 기본급이 제일 낮다.

 4066868f94ac087c98f0cccfbbc707ed_1634198385_8451.JPG
4066868f94ac087c98f0cccfbbc707ed_1634198386_6207.JPG
4066868f94ac087c98f0cccfbbc707ed_1634198387_9746.JPG 

 

홍지욱 금속노조 경남지부장은 이성근 사장이 경영이 정상화되는 24년까지 참자고 하며 그때가 되면 임금인상이 가능하다고 하는 것 같지만 이것은 상황인식을 잘 못하고 있는 것이라며 대우조선의 혼란기를 바로잡고 잘못된 매각을 바로잡는 첫 걸음은 임금교섭에서 현실적인 안을 내는 것이라 요구했다.

 

 

한편 지회는 지난 13일에는 확대간부 4시간 물류파업을 진행했으며지난 6일부터 산업은행 타격투쟁을 진행 중이다

4066868f94ac087c98f0cccfbbc707ed_1634198408_6661.JPG
4066868f94ac087c98f0cccfbbc707ed_1634198409_0675.JPG
4066868f94ac087c98f0cccfbbc707ed_1634198409_6322.JPG
4066868f94ac087c98f0cccfbbc707ed_1634198409_9804.JPG
4066868f94ac087c98f0cccfbbc707ed_1634198410_3209.JPG